문경대, 점촌고 학생 대상 교육기부 진로체험 프로그램 가져

작성자
기획처
작성일
2019-05-17 18:14
조회
52
문경대학교(총장 신영국)는 5월 17일부터 점촌고 재학생을 대상으로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.

점촌고는 지난 3월부터 재학생을 대상으로 진로체험 참가자를 선발하였고, 문경대는 선발된 학생들에게 ‘제과제빵 및 양·한식조리 전문 직업체험’의 기회를 제공한다. 지난 4월 오리엔테이션에 이어 진로체험 활동은 5월부터 12월까지 약 20회 정도로 매주 목요일 저녁 7시부터 9시까지 문경대 실습실에서 이루어진다. 강사진은 문경대학교 신영송 교수(호텔조리과 학과장)를 비롯한 분야별 전공 교수진이 직접 담당하여 식음료조리·서비스 분야에 대한 전망, 조리사의 필요역량 등 다양한 강의와 조리실습 체험이 진행될 예정이다.



 

이날 학생들은 김성기 교사(점촌고 진로진학상담부장)의 인솔로 문경대 서양조리 실습실에 방문하였고, 프로그램에 참가했던 한 학생은 “고등학교에 입학해서 진로를 고민하던 중 이런 기회를 갖게 되어 기쁘고, 친구들과 함께 앞으로 1년 정도 직업체험을 하면서 음식을 조리하는 것이 나한테 맞는지 찾아볼 것이다.”라고 전했다.

김영길 취·창업교육지원센터장은 “지난 해 문경대와 점촌고의 협약이 첫 결실을 맺어 여러분을 만나게 되었는데, 자율적으로 프로그램에 지원해 선발된 만큼 열심히 참여해 모두 자신의 꿈에 한 발짝 더 다가가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.”고 말했다.

앞으로도 문경대학교 취·창업교육지원센터는 학과와 연계하여 초·중·고등학생의 진로 탐색과 목표 설정, 자유학기제 지원을 위한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.